연예뉴스

“공짜로 드세요” 11년째 짜장면 나누는 중국집 [아살세]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1123631124_ODnZTKUi_5dd51d8bceeda8965da7ccf9694fe4412c248e62.jpg

‘동네잔치라도 열렸나.’ 매월 셋째 주 월요일이면 서울 성북구 성북동 주민센터 앞 골목은 분주합니다. 사람들의 발걸음은 한곳을 향하는데요. 거기엔 ‘45년 전통’을 자랑하는 한 중국집이 있습니다.

이 동네의 유명 맛집 ‘옛날중국집’입니다. 매월 셋째 주 월요일 이곳에서는 ‘짜장면 나눔’을 합니다. 1973년 개업해 50년째 영업 중인 이 식당의 사장 김명숙(75)씨는 2012년부터 주변 저소득층·홀몸노인을 위해 짜장면을 무료로 대접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시국에는 ‘거리두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쿠폰으로 대신했는데요. 석 달 전부터 다시 식당에서 직접 짜장면을 나눌 수 있게 됐다고 합니다. “한 그릇을 나누면 열 그릇으로 돌아오는 것 같다”는 게 이 중국집 사장 김씨 부부의 말입니다.

남편 오춘근(78)씨는 “(짜장면 나눔 하는 날에는) 부녀회장님 등 주민들도 와서 도와주신다”며 “마음 같아선 한 달에 두세 번씩은 짜장면을 나누고 싶은데 우리도 몸이 힘들어서 그렇게 못하고 있다”고 연합뉴스에 말했습니다.

김씨 부부는 분식집으로 처음 장사를 시작했습니다. 그때는 짜장면, 떡볶이, 냉면, 튀김 등을 팔았죠. 부부가 짜장면 나눔을 시작하게 된 건 ‘보답’의 의미였습니다. 어려웠을 때 받은 이웃들의 도움을 갚기 위한 것이라고요.

1123631124_PWTFNm4C_d8258744399ee60bcbf0c8df907e7b928656c7e3.jpg

김씨 부부는 “우리도 처음엔 힘들게 살았다. 동네 주민들 덕에 여기까지 성장할 수 있었다”면서 “어려웠을 때 동네 사람들이 먹을 것도 가져다주고 우리 애들 분유도 먹여주고 사실상 같이 키웠다. 받았으니까 베풀면서 살고 싶은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김씨 부부의 ‘베품’은 짜장면 나눔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11년 전보다 더 오래된 듯합니다. 김씨의 딸 오선희(51)씨는 “어렸을 때 근처 여고에 다니는 언니들이 (돈 낸 것보다) 더 먹은 것 같다고 말했다가 엄마한테 가만히 있으라고 한 소리 들은 적도 있다”고 돌이켰습니다.

김씨 역시 “근처에 여자상업고등학교가 있었는데 등록금이 없는 학생한테 조금 보태준 적도 있다”며 “배고픈 학생들이 많이 시켜 먹고 가더라도 돈을 주는 만큼만 받았다”고 회상했습니다.

김씨 부부의 넉넉한 인심은 다른 가게로까지 번지고 있습니다. 형편이 어려운 노인들에게 식권을 나눠 주는 밥집이 생겼고, 저소득층에게 무료로 머리를 손질해주는 미용실도 등장했습니다. 이렇게 퍼진 온정으로 한겨울에도 온동네가 따뜻할 것 같습니다.

김씨 부부가 전한 새해 소원은 참 소박합니다. “올해 소원은 더 많은 할머니, 할아버지들에게 짜장면을 드리는 거예요.” 부부는 “찾아오는 분들이 맛있게 드시는 걸 보면 우리도 행복하다”며 웃었습니다.

[아직 살만한 세상]은 점점 각박해지는 세상에 희망과 믿음을 주는 이들의 이야기입니다. 힘들고 지칠 때 아직 살만한 세상을 만들어 가는 ‘아살세’ 사람들의 목소리를 들어보세요. 따뜻한 세상을 꿈꾸는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권남영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8,105 / 1 Page
‘수어 번역기’ 나오나… 국어-수어 자동통역 기술 지원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문화체육관광부가 AI를 활용한 한국어-수어 자동통역 기술을 지원한다. 또 수어 교육과 사용 환경 개선을 위해 수어 교육기관을 17곳까지 늘리고 …

경찰차로 ‘쿵쿵’…부산에 멧돼지 출몰해 1마리 사살[영상]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멧돼지 3마리가 부산 도심에 나타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1마리를 사살했지만, 2마리는 추격 끝에 놓쳤다.6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5일 오후 …

서울노인이 생각하는 기준 연령은 ‘72.6세’…서울시, 무임승차 연령 상향 드라이브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서울시 거주 만 65세 이상 노인들은 평균 72.6세 이상을 노인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노인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도 기준 연령이 …

SM ‘이수만 퇴진’ 두고 내분…김민종 “일방적 발표” 반발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K팝 시장의 초석을 다진 국내 대표 기획사 SM엔터테인먼트가 내분에 휩싸였다. 글로벌 경쟁에서 뒤쳐지지 않기 위해선 과감한 체질개선이 필요하다는…

임시완,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홍보대사 위촉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배우 임시완이 2024년 부산세계탁구선수권 대회의 홍보대사에 위촉됐다.부산시와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6일 서울 마포구 세아타워에서 …

4곳뿐인 수화 교육기관, 17곳으로 확대… 수어 통역 지원도 연 2000회로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정부가 수어를 배울 수 있는 교육기관을 현재 네 곳에서 2027년까지 17곳으로 늘려 전국 광역시와 도에서 1곳씩 운영되도록 한다. 수어통역 지…

BTS 3년 연속 그래미 수상 불발… 남은 건 ‘앨범’ 본상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K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제65회 그래미 어워즈 수상이 불발됐다.BTS는 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크립토닷컴 아레나…

[포착] “콜록, 콜록 숨막혀”…수도권 뒤덮은 미세먼지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한국환경공단은 6일 오전 11시를 기해 경기도 북부 8개 시·군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고 밝혔다.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은 고양·…

비욘세 31번째 ‘그라모폰’… 그래미 최다 수상 타이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미국 팝스타 비욘세(42)가 ‘그라모폰’(그래미 어워즈 트로피)을 31개로 늘렸다. 제65회 그래미 어워즈에서 3개 부문을 석권해 통산 최다 수…

뇌졸중 발병 ‘첫 해’ 잘 살펴야…우울증 위험 5배↑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뇌졸중이 발병한 첫 해에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가장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런 경향은 중증 후유장애를 겪거나 65세 미만·남성에서 두드러지…

한화리조트, 아이 취향 저격 ‘펀 키즈 월드’ 패키지 출시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한화리조트는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기 적합한 ‘펀 키즈 월드(Fun Kids World)’ 패키지를 오는 28일까지…

‘대한민국 구석구석’ 누빌 SNS 기자단 모여라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한국관광공사는 2023년 국내 여행지를 취재·홍보하는 SNS 기자단 ‘트래블리더’와 ‘다님’을 6일부터 모집한다.‘트래블리더’는 올해 15년째를…

직원이 갈비탕 쏟아놓고 ‘손님 잘못’…“1800만원 배상”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뜨거운 갈비탕을 쏟아 손님을 다치게 한 음식점 측이 배상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으나 패소했다.6일 울산지법 민사항소2부(부장판사 이준영)는 손님 …

‘특가 핫딜’ 육회 사먹고 수십명 설사·구토…“판매 중단”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온라인 쇼핑몰에서 특가로 판매한 육회를 먹고 최소 수십 명이 복통과 설사 등 식중독 의심 증상을 호소해 제조업체 측이 조사에 나섰다.피해 글은 …

‘아르브뤼’ 전시장 찾은 김건희 여사 “작품성 아주 좋아”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본보 주최 제1회 아르브뤼미술상 공모전 수상 작가들의 작품전이 열리고 있는 서울 종로구 인사동 KC…

팬데믹 이후 헨델 음악으로 돌아온 피아니스트 조성진
등록일 02.06 조회 0 추천 0 비추천 0

“코로나19 팬데믹 직후 공연 일정이 모두 취소돼 집에서만 보내야만 했을 때 많이 불안했어요. 그때 다양한 악보를 쳐보며 시간을 보냈는데, 특히…

커뮤니티 게시판


인갤러 톡


최근글


멤버 경험치 랭킹 - 월 1등 5만포 지급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