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뉴스

“내 목표는 롤드컵 우승…국대보다 팀 성적이 우선”

컨텐츠 정보

본문

2022011322493870850_1642081778_0016667377.jpg


담원 기아 ‘쇼메이커’ 허수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 승선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그는 “(아시안게임에) 가면 좋겠지만, 경쟁자들이 뛰어나 누가 가든 잘할 것”이라면서 우선 자신의 목표인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우승을 위해 소속팀 성적 향상에 초점을 맞추겠다고 말했다.

담원 기아는 13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시즌 정규 리그 첫 경기에서 KT를 2대 0으로 꺾었다. 1승0패(+2)를 기록해 T1, 리브 샌드박스와 공동 선두로 시즌을 시작했다.

2021년 ‘올해의 선수’는 2022년에도 건재했다. 허수는 1세트 오리아나, 2세트 빅토르를 플레이해 팀 승리를 견인했다. 특히 1세트 땐 상대 주력 챔피언 3인에게 궁극기 ‘충격파’를 적중시키는 등 빼어난 활약을 펼쳐 POG로 선정됐다.

경기 후 기자실을 찾은 허수는 “첫 단추를 잘 끼운 것 같아 기분이 굉장히 좋다”고 말문을 열었다. 다만 “실수가 많이 나오기도 해 (경기력을) 개선해야 할 것 같다”면서 “사이드에서 나온 실수, 운영 단계에서의 애매한 플레이에 아쉬운 면이 있었다”고 복기했다.

그는 당장보다 나중을 바라보며 시즌을 치르겠다고 했다. 허수는 “팀원들이 정말 열심히 한다”며 “아직 시즌 첫 경기여서 완벽한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했다. 나중에 가면 반드시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릴 거로 장담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두 세트 모두 ‘깨달음’ 대신 ‘기민함’ 룬을 선택했다. 허수는 “빅토르와 오리아나 모두 이동 속도 증가 스킬이 있어 효율이 좋다”며 “메이지 간 매치업에서는 논 타깃 스킬을 피해야 할 상황이 자주 나온다. ‘시간 왜곡 물약’과 함께 쓰면 효율이 좋다고 본다”고 밝혔다.

담원 기아의 다음 상대는 우승후보로 평가받는 젠지다. 허수는 “내일 젠지의 경기(DRX전)를 봐야 알겠지만, 안 봐도 젠지는 정말 잘할 것 같다”면서 “‘쵸비’ 정지훈 선수가 새 메타를 맞으면 늘 남들과 다른 픽, 특성을 준비해온다. 내일은 어떤 걸 선보일지 많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올해 열리는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국가대표팀 승선보다는 팀 성적에 초점을 맞추겠다고도 말했다. 허수는 “아시안게임보다는 팀 성적이 더 중요하다. 내 목표는 항상 롤드컵 우승”이라면서 “(아시안게임에) 가면 좋겠지만, 경쟁자들이 뛰어나 누가 가든 잘할 것이다. 일단은 팀 성적이 우선”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끝으로 그는 “팀에 새로운 선수들이 많이 들어왔다. 팬들께서 당장의 성적보다는 잠재력을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꼭 마지막에 웃는 팀이 되게끔 열심히 노력하겠다. 항상 보내주시는 응원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윤민섭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173 / 1 Page
“열심히를 넘어서 처절하게” 막내구단 김포FC의 도전

“선수들에게 열심히를 넘어서 처절하게 플레이해달라고 강조했다. 호락호락하지 않은 팀이 되겠다.”고정운 김포FC 감독은 24일 경남 남해군 남해스…

제2의 유남규·현정화 키울 프로리그 출범… 韓탁구 재도약 나선다

24일 경기도 수원 경기대 내에 마련된 탁구전용경기장 ‘스튜디오T’에서 이색 대결이 펼쳐졌다. 1988 서울올림픽 동메달리스트 안재형 한국프로탁…

‘해트트릭’ 황의조, 박주영 리그1 최다골 기록 넘었다

황의조(보르도)가 프랑스 리그1 진출 이후 첫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리그1 아시아인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 절정의 골 감각으로 소속팀은 물론 대…

국민체육진흥공단, 박태영 신임 전무이사 취임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은 박태영(사진) 전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이 신임 전무이사로 취임했다고 24일 밝혔다.박 신임 전무이사는…

국민체육진흥공단, 2022년 1타3만 체육쿠폰 접수 시작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이 2022년 ‘1타3만 체육쿠폰’ 사업의 대국민 접수를 24일 시작한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내 …

삼성 이학주, 트레이드로 롯데행…부산서 제2의 도전

삼성 라이온즈 유격수 이학주의 행선지는 결국 롯데 자이언츠였다. 롯데는 딕슨 마차도의 공백을 메울 유력한 주전 유격수를, 삼성은 전력 외로 분류…

압도적 조기우승 KB, 역대 최고 승률 도전

강력한 ‘원투 펀치’ 앞에 이변은 없었다. 청주 KB가 2021-2022 여자프로농구(WKBL) 정규리그에서 14연승 기세를 이어가며 24경기 …

옥석 가린 벤투호, 카타르행 확정 짓는다

유럽팀과 두 차례 평가전을 통해 ‘옥석 가리기’를 마친 한국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10회 연속 본선 진출을 향한 원정 2연전에 나선다. 1승만 거…

차준환, 4대륙대회 첫 금… 베이징 선전 예고

한국 피겨스케이팅의 간판스타 차준환(고려대)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한국 남자 싱글 선수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차…

‘곰돌희’·‘우리나라남바완’… 배구장 별들의 축제

프로배구 V리그 ‘별들의 잔치’가 3년 만에 열렸다. 여자부 김희진 양효진 박정아 염혜선 등 2020 도쿄올림픽 4강 신화의 주역들과 남자부 케…

올스타 ‘춤신춤왕’ 이다현 “다시 진지하게 리그 준비”

프로배구 ‘별들의 잔치’ 올스타전에서 가장 눈에 띈 스타는 현대건설 이다현이었다. 평소 얌전하고 묵묵한 이미지의 이다현(현대건설)이 생애 첫 올…

뒤늦은 첫승 ‘킹겐’ 황성훈 “응원도, 비판도 감사하다”

DRX ‘킹겐’ 황성훈이 뒤늦게 시즌 첫 승을 거둔 심경을 밝혔다.DRX는 23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DRX, 광동과 혈전 끝에 뒤늦은 시즌 첫승

DRX가 4경기 만에 시즌 첫 승을 기록했다.DRX는 23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

‘개막 4연승’ T1, 리브 샌박 꺾고 단독 선두 등극

T1이 리브 샌드박스를 꺾고 단독 1위에 올랐다.T1은 23일 서울 종로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

‘완전체로 진화’ 은가누, UFC 헤비급 타이틀전 완승

진화하는 챔피언에게 적수는 없었다. UFC 헤비급 챔피언 ‘야수’ 프란시스 은가누가 ‘완성형 테크니션’으로 주목받던 최강 도전자 시릴 가네의 무…

한국 여자축구 베트남에 3대 0 완승…지소연 멀티골

한국 여자 축구가 아시안컵 첫 경기서 베트남에 완승을 거뒀다. 사상 첫 아시아 정상을 노리는 여자 대표팀은 첫 게임 승리로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커뮤니티 게시판


인갤러 톡


최근글


멤버 경험치 랭킹 - 월 1등 5만포 지급


알림 0